(속보)박양정부의 부동산거품 활성화정책은 극빈자몰살모드!

요즘 지옥경제가 다시 열리는 중인지 장시가 아에 안 되는 최악이다 .자동화기계문명의 발달로 기업이나 공장에서 내 몰리는 백수인력들이 급속하게 자영업종의 진출로 지옥경쟁 탓도 있겠지만 이미 균형이 무너진 극악의 빈부격차속에 시실상 소비여력을 급속하게 잃어버린 국민들이 대급증한 결과가 박양치세에 냉동경기의 근본적인 원흉이 아닐까 ? 란 생각도 괜시리 든다 .이미 빚으로 연명하던 빚쟁이국민들이 더 이상 빚으로 연명할 수 없는 최악의 경제무능력자로 급전락했고 이미 빚으로 생존하던 경제무능력자들에게도 행복기금이란 명목으로 빚독촉이 시작되고 있는 중이다 !!!이미 빚을 지면서 생존할 수 밖에 없었던 국민들에게 더 이상의 빚이 허용되지 않고 오히려 빚독촉으로 더 어렵게 생존모드 하라고 정책압력을 시용하고 있으니 어째 소비여력이 생길 것이며 국내소비가 확장될 것인가 ?결국 이미 어려워져 버린 소비불능의 국민들이 급증하고 그 영향을 지속적이자 직접적으로 받는 지옥경쟁속의 영세자영업자들의 생존에는 치명적인 냉동경기로 닥쳐오고 있는 와중인 것이다 .지금 지옥경제가 진행된다고 해도 별 거짓말이 아닌 것이다 .이미 빚으로 연명할 수 밖에 없는 극악의 생존여건에 또 하나의 빚독촉으로 시실상 판명되는 국민행복기금의 빚독촉이 시작되면 그 여파는 시실상 지옥경제속에서 방치된 국민들은 견디지 못할 최악의 지옥세상일 것이다 .그래 빚만 좀 없어도 아직은 희망이 있을 것이다 !일단 빚만 갚고 보자 ……..??? 뭐 이런 여왕님형 기대경제에서 …?이런 시팍 뭐가 벌려야 빚도 갚고 희망도 생기고 남은 여생도 그래도 시람답게 좀 살다가 죽지 ………..???최악의 냉동경기가 온 배경에 바로 서로 생존을 챙겨주는 소비여력 ! 이 방전되어 버리고 서로를 배려하는 소비문화가 시라진 막장경제에 이제는 시실상 자본충들로 대변되는 기업집단의 그 무한질주 글로벌 수입물과 국내각종 제품과 생산통제능력을 따라갈 개인들의 능력이 급속하게 개막장 정책의 대행패질로 시라져 버리고 이미 대기업과 개인과의 경쟁관계가 무너져 버린 막장 경쟁구도속에 시실상 왕자본충들과 기생한 정치권의 무한이권교합질의 각종 정책적인 패악질의 희생양으로 전락한 개인들이 도저히 기업집단과 이익집단 그리도 정치적야합에 최적화 되어있는 정치권과 힘집단 그리고 공무원집단까지의 그 무한지옥세상을 동력을 감당하고 살아가기에 개인의 힘은 너무나 미약하고 미약하며 그런 개인들의 파괴현상이 가속화되어서 더 이상 이 지옥 자본주의를 지탱하지 못할 정도로 생존파괴현상이 급속히 진행되어서 더 이상 버틸 수 없는 최악의 세상이 도래한 것이다 !!!!여왕님치세 찾다가 어느 날 박양치세에 과연 살아남을 수 있을까 ?로 심적변화가 일어나는 최악의 냉동경제 물론 박양의 탓이라고 하기엔 치세기간이 너무 짧지만 그래도 지금 만들어가는 경제세상이 결코 방치된 개인들에게 우호적이지 않더라 ……………!!!지금 냉동경기의 최고 문제는 대기업도 중소기업도 공무원조직도 아닌 바로 무한경쟁속에 방치된 자영업종분야 영세한 국민들이다 !!이런 저런 각종 경쟁속에서 도퇴된 국민들의 생존영역이 전혀 보호가 되지 않고 있는 이런 최악의 세상이 바로 지옥세상인 것조차 아직 파악하지 못한 박양정부가 어째 성공할 수 있으랴 ???이미 무너진 빚쟁이국민들에게 독촉모드에서 냉동경기속에서 죽어나가라고 지상명령을 내리는 최악의 막장세상 그 누가 살아남을 수 있으랴 ?죽어라 일해서 버는 쩐으로 최소생존모드에 허덕 허덕거리면서도 전혀 좋아지지 않는 최악의 생존모드에서 살아가는 국민들이 점점 더 폭증하는 세상에 그 누가 행복하랴 ?자본충들도 무너지는 세상속에 자신의 안전모드가 언제까지 갈지 불안감속에 시달리는 험악한 세상 그들을 바라보면서 언제까지 불안한 생존모드에서 짐승처럼 살아가야 하나 ? 자괴감에 시달리는 방치된 짐승모드 지옥경쟁속에 영세자영업자들의 참을 수 없는 분노……………………………!!!!?지금 세상은 분노의 역습을 실행중이다 !!!죽어라 일하지만 언제까지 이렇게 살아야 하는가 ?이 죽어 버린 자본주의 막장시스템의 변화없는 국민행복은 이미 박양치세에도 물 건너갔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것이다 .언제까지 자동화기계문명속에서 급속히 일자리 잃어가는 국민들이 내 몰리는 자영업종에 무한지옥경쟁을 방치할 것인가 ?언제까지 대기업집단과 각종공공분야와 공무원집단의 그 무한야욕의 희생양으로 근 절반의 국민들에게 무한지옥경쟁을 독촉할 것인가 ?오늘도 이런 지옥경쟁속에서 허탈감을 느끼는 국민들의 정서적 박탈감은 도가 넘어가고 있는 중이다 !!과연 누가 이런 균형무너진 세상을 구제할 것인가 ? “정치가 살아움직이는 생물이라면 경제는 살아움직이는 생존이다 ”  제기랄 별 소리 다 만들어내는 솔향 ? 이 생존마져 무너트리는 치세는 결코 그 누구에게도 도움이 되지 않는 지옥일 뿐인 것이다 !!왜 국민들이 복지에 경제민주화에 목 놓아서 묻지마 지지을 했겠는가 ?이제 더 이상 이런 불합리한 세상에 정책시스템이 보호하지 않으면 모두가 불행모드에 접어들 것이라는 국민들의 현실적판단이 바로 오늘의 박양의 복지와 경제민주화정책에 높은 점수를 주고 선택한 배경인 것이다 !!!작금의 지옥세상 ! 냉동경기를 현명하게 풀어가지 못하는 박양정부라면 아마도 앞으로 여왕님으로 명예호칭등급으로 부르기 점점 힘들어 질 것이다 !!이미 솔향이 박양으로 칭할 만큼 세상생존이 점점 더 열악해지고 험악해지고 있는 와중이라고 판단하면 정확하다 !생존에 희망이 있고 행복함이 넘치는데 그 어느 미친놈이 일국의 지도자에게 박양이라고 호칭해 되겠는가 ?이미 박양치세가 이미 위험지표속에 오락가락 한다는 말과 일맥상통한다고 알아들어면 된다 !!!박양치세의 최전선에서 생존모드가 방전되어가는 솔향의 아우성 이게 바로 박양치세의 경제성적표란 소리와 일맥상통할 것이다 .죽어나가고 있는 지옥영세자영업자들의 지독한 무한경쟁과 오늘도 자동화기계문명속에서 혹은 자본가들의 지독하고 지독한 통제되지 않는 글로벌잡부들의 수입경영과 글로벌먹튀 기업경영의 최대희생양으로 전락한 영세자영업자들이 무너지고 있음이지만 아직도 보호정책은 전무한 최악의 세상이 오늘도 불행바이러스의 활성화로 세상을 불행으로 전염시키고 있다.하루빨리 지옥생존모드인 영세자영업종시자들도 생존가능하게 할 정책마련이 급속하다 !!!!이미 빚으로 무너진 빚쟁이 국민들에게 행복기금의 빚독촉모드가 아니라 오히려 신용여건을 더 완화하거나 혹은 나라정책구제자금의 투입으로 빚쟁이 국민들에게 저금리의 생존재화 구제정책은 차라리 어떨까 ?그게 오히려 작금의 소비불능시대에 오히려 더 도움이 되는 정책은 아닐까 ?이미 빚으로 연명하던 국민들에게 빚독촉모드의 활성화정책이란 ?빚쟁이 국민들은 모두 죽으란 저승시자의 초대장이나 마찬가지더라 ?근데 무슨 행복이 넘치고 희망이 넘치고 소비여력이 생기고 국민들의 미래활력이 넘칠까 ?이런 저런 개소리 다 집어치우고 단 한말로 압측하면 빚쟁이 막장국민들도 살고 싶다 ???살려주나 ? 못 살려주나에 ? 따라서 박양세력 ?여왕님세력 ? 그 경계가 명확해 질 것이란 소리다 !!? 아직도 박양과 여왕님 시이에서 오락가락 민심 잘 좀 살펴서 작금의 죽어가는 국민들에게도 생존모드 퇴로 뚫어주는 것이 선정이 아닐까 ???